韓日 국장급 협의, 서울에서 열려

김정수 기자 / 기사승인 : 2020-10-30 03:26:44
29일, 외교부 아시아태평양국장-日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

 

 

 

김정한 외교부 아시아태평양국장은 지난 29일 서울에서 타키자키 시게키(滝崎成樹)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과 한일 국장급 협의를 갖고, 상호 관심사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외교 당국자는 전했다.

 

김 국장은 강제징용과 관련한 우리 입장을 재차 설명하면서 일본 정부와 피고 기업들이 문제해결을 위해 보다 성의 있는 자세를 보일 필요가 있음을 강조하는 한편, 일본 정부가 부당한 수출규제를 조속히 철회할 것을 거듭 촉구했다.

 

김 국장은 또한 한일중 3국 정상회의의 연내 개최를 위한 우리 정부의 노력에 일본 정부가 적극적으로 호응할 필요성을 상기했고, 타키자키 국장은 이에 대한 일본 측의 입장을 적극 설명했다.

 

한편, 김 국장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문제에 대한 우리측의 엄중한 인식과 심각한 우려를 강조했고, 타키자키 국장은 일본 측의 입장을 밝혔다고 외교부 관계자는 밝혔다.

 

 

 

더퍼블릭 / 김정수 기자 kjs@thepublic.kr 

[ⓒ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