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성평등 문화, 세계가 변한다’ 국제 포럼 온라인 생중계

김정수 기자 / 기사승인 : 2020-11-20 22:54:31
11월 23일(월) 오후 6시 30분
문체부-문화디자인자리 공동, 유튜브 중계
양성평등 문제 관련 해외 주요 사례 공유
국내 문화예술계 변화 실천 논의

'양성평등 문화 확산 국제 토론회' 포스터 [ 문체부 / 더퍼블릭 ]

 

 

 

문화체육관광부는 문화디자인자리와 함께, 오는 23일(월) 오후 6시 30분, 양성평등 문화 확산을 위한 온라인 국제 토론회 ‘성평등 문화, 세계가 변한다’를 개최하고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한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영국 예술위원회와 캐나다 브리티시컬럼비아 대학교(UBC)를 비롯한 국내외 전문가들이 문화 분야 양성평등 문제에 대한 해외 주요 사례를 공유하고, 국내 문화예술계의 변화와 실천 방향을 깊이 있게 논의한다.

 

이번 토론회의 1부에서는 ‘문화 환경의 변화와 대응’을 주제로 유네스코의 문화적 다양성 보호와 증진에 관한 국제 보고서를 영상으로 소개하고, 김효신 캐나다 브리티시컬럼비아 대학교(UBC) 교수가 캐나다의 문화 다양성 및 확산 사례를 공유한다. 이어 문체부 이혜경 성평등문화정책위원장, 한국예술종합학교 홍기원 교수, 부산 영도문화도시센터 고윤정 센터장 등이 한국사회의 성평등 문화 변화에 대해 토론을 진행한다.

 

2부에서는 ‘젠더 표현과 예술 지원의 새로운 실천’을 주제로 영국예술위원회 다양성 부문 선임부장인 콜레트 콕 허스트(Collette Cork-Hurst)가 영국예술위원회의 다양성 정책과 지원 사례를 소개한다. 서울과학기술대학교 박소현 교수, 한국예술위원회 이진희 위원, 문화연구자이며 가수인 지현은 토론자로 참여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앞으로도 양성평등 정책과 관련된 국제적 변화의 흐름을 공유하고, 문화예술 현장에서의 양성평등 문화 확산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더퍼블릭 / 김정수 기자 kjs@thepublic.kr 

[ⓒ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