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주승, 영국 원작 연극 ‘빈센트 리버’ 캐스팅

최태우 기자 / 기사승인 : 2021-02-25 14:58:41

 

[더퍼블릭 = 최태우 기자] 소속사 클로버컴퍼니는 25일 “배우 이주승이 연극 ‘빈센트 리버’ 출연을 확정 지었다”고 밝혔다.

영국 동부를 배경으로 진행되는 빈센트 리버는 중년 여성 ‘아니타’의 아들 ‘빈센트’가 살해를 당하며 이야기를 시작한다.

아니타는 사랑하는 아들을 잃은 절망과 함께 그가 숨기고자 했던 성 정체성에 대한 사실을 마주하게 된다. 이주승은 자신이 빈센트의 시신을 가장 처음 발견한 사건의 목격자라고 주장하며 아니타의 주변을 서성이는 미스터리한 17세 소년 ‘데이빗’ 역할을 맡았다.

이주승은 드라마 ‘닥터 프리즈너’, 영화 ‘소셜포비아’와 연극 ‘아들’ 등에 출연해 꾸준한 연기로 존재감을 인정받았다. 무대와 스크린, 안방극장을 넘나들며 넓은 연기 스펙트럼으로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하고 있는 이주승의 또 다른 무대 위 모습이 기대를 모은다.

연극 빈센트 리버는 2000년 영국 햄프스테드 극장에서의 초연 이후 웨스트엔드를 비롯해 세계 각국에서의 공연 끝에 오는 4월 한국에서 처음 공연된다. 이주승 외에도 전국향, 서이숙, 강승호 등 캐스팅 라인업을 완성한 연극 빈센트 리버는 4월 27일부터 7월 11일까지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제공=클로버컴퍼니]

 

더퍼블릭 / 최태우 기자 therapy4869@daum.net

 

[ⓒ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태우 기자
최태우 기자
therapy4869@daum.net
다른기사보기
최태우 기자입니다. 사실에 근거한 정보만을 전달하겠습니다.
  • 카카오톡 보내기